home>마포>?
마포구, 공적마스크 판매 ‘1인 약국’에 판매지원 인력 배치
작성일 : 20-03-13 03:17    추천 : 0



공적마스크 구매 수요 감당 힘든 ‘1인 약국’ 11곳에 27명 긴급 지원


마포구(구청장 유동균)가 코로나19로 인한 공적마스크의 원활한 공급을 위해 10일부터 공적마스크를 판매하는 지역 내 약국에 판매지원 인력을 배치해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난 9일부터 출생연도에 따라 1인당 2매씩 구매할 수 있는 ‘마스크 5부제’가 시행되고 있다.

 이에 구는 공적마스크의 구매 수요가 약국으로 대거 몰리면 마스크 판매 업무에도 차질이 생길 수 있다고 판단, 약사 1인이 단독으로 운영하는 지역 내 약국 11곳에 총 27명의 판매지원 인력을 긴급히 배치해 교대 운영한다.

 약국 1곳당 1명씩 투입되는 지원 인력은 구매자의 신분정보를 이용해 중복구매 여부를 확인하거나 구매이력의 등록, 구매 대기 번호표 배부 등 판매 보조역할을 맡는다.

 지원인력 배정 첫날인 10일 상암동의 한 약국은 판매시간인 낮 12시 전부터 점심시간을 이용해 구매에 나선 직장인과 주민들로 대기 행렬을 이뤘다.

 마스크 판매가 시작되자 1시간도 채 지나지 않아 당일 약국에 입고된 공적마스크 250개가 품절됐고 판매 종료 이후에도 많은 주민들이 약국을 방문해 공적마스크에 대한 구입 문의를 이어갔다.

 이날 판매지원 인력을 받아 약국을 운영한 약사는 “마스크를 구매하려는 분들이 많다보니 혼자서 감당하기 힘들어 주변 지인에게 부탁하는 등 고충이 있었는데 구의 인력 지원 덕분에 많은 도움이 됐다”라고 말했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현재 마스크 대란이라 부를 만큼 어려운 시기인데 판매하는 입장에서도 대란인 것은 마찬가지 상황”이라며 “판매지원 인력의 숫자와 운영 시기 등을 코로나19의 확산 추이에 맞춰 적절히 대응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말했다.

[Copyright ⓒ 공감소식.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으로   맨위로
2020 년 8 월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광역소식
제10대 후반기 서울특별시의…
마포구, 위반건축물 항공사진…
마포구, 상반기 소프트웨어 …
마포 갑,을 국회의원 입후보…
마포구, 공적마스크 판매 ‘1…
마포소식
..

[마포]   정치  |   경제  |   사회  |   자치행정  |   여성·교육  |   문화·예술  |   [전국]   정치  |   경제  |   사회  |   자치행정  |   여성·교육  |   문화·예술
[생활정보]     [커뮤니티]   독자의소리  |   자유게시판  |   우먼파워     [자료실]       [기사제보]     [공지사항]
회사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  |   제휴문의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고객센터